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스위프트(Swift) 언어... 뭐 들어본 분도 있을것이고, 처음 듣는 분도 있을 것이고...


하지만 여기까지 찾아 오신걸 보니 처음 듣는 분은 아닐것 같습니다.


스위프트는 2014년 (올해죠?) 애플이 발표한 새로운 프로그래밍 언어입니다.


WWDC2014(애플이 매년 개최하는 개발자 컨퍼런스)에서  발표되었죠.


지금까지 MacOS X이나 iOS용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려면, 주 사용 언어로 오브젝티브C(Objective C)를 사용해야 했습니다. 정말 오래된 언어이긴 하지만, 최근까지 애플은 현대식 프로그래밍 언어의 기능을 추가해 가며 오브젝티브C를 발전시켜오고 있었죠.


사실, 오브젝티브C를 가지고도 잘 개발해 왔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왜 애플은 스위프트라는 새로운 언어를 만들었을까요?


잘은 모르겠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생각할 때는 오브젝티브C로도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는데는 큰 문제가 없었습니다만, 아무래도 기본적으로 역사가 오래된 언어이다 보니, 새로운 기능을 추가하는데 한계도 있었을 것이고, 요즘에는 많은 사람들이 자바나 C#같은 현대언어나 파이썬같은 스크립트 언어에 익숙해져 있는 상황에서, 오브젝티브C라는 오래된 언어가 (C언어에 기반한 언어입니다. 난이도로 따지면 C++과 맞먹는다고 보면 되겠지요) 배우기도 쉽지 않다고 생각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21세기에 어울릴만한 효율적인 언어라고 할 수는 없겠지요.


어쨌든, 애플은 더 쉽게 배울수 있고 효율적인 언어라고 주장하는 스위프트(Swift)를 새롭게 내놓게 됩니다.


그런데, 일부 언론들이 스크립트처럼 배우기 쉽다고 발표한 내용을 가지고 스위프트를 스크립트 언어라고 얘기 하는 분들이 있는데, 스위프트는 스크립트 언어가 아닙니다. 애플에서 아이북스(iBooks)를 통해 공식 배포하는 'The Swift Programming Language'에서도 스위프트는 시스템 프로그래밍 언어라고 분명하게 밝히고 있죠.


그리고, 사실 세련되고 기초적인 부분은 쉬운 언어인건 맞는데, 조금만 깊이 들어가면 상당히 어려운 언어이기도 합니다. (다른 언어들도 마찬가지죠. C++의 경우도 조금만 깊이 들어가면 정말 ... )


하지만, 새로운 멋진 기능들을 생각해 보면 배워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겁니다. (앞으로 배우게 되겠지만, 튜플리턴이라든지 패턴매칭같은건 멋집니다)


그리고, 구글링을 해 본 분들은 알겠지만, 이미 유명한 튜토리얼 사이트들은 스위프트로 된 튜토리얼을 쏟아내기 시작했습니다. 즉, 스위프트를 모르면 새로운 개발 정보나 튜토리얼등을 놓치게 될 것이라는 거죠.


그럼, 다음 시간부터 스위프트에 대해서 공부해 봅시다.





(C) 2014 WingsNote.com, 무단 복제 게시 금지. 링크 허용.



'프로그래밍 언어 > Swift' 카테고리의 다른 글

Swift 기초 #02 - Hello, world!  (1) 2014.12.19
Swift 기초 #01 - 스위프트 언어?  (0) 2014.12.18
Posted by 날개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